Notice

[공식 보도자료] 외국인 유학생 한국문화탐방단, <아우르기-OUTLOOKIE 2기> 발대식 개최

  • 작성일 2020-10-22

외국인 유학생 한국문화탐방단, <아우르기-OUTLOOKIE 2기> 발대식 개최

- 외국인 유학생과 한국인 대학생 100명 한자리에…

- 전년대비 국가 대폭 확대, ‘15년 10개국(71명) →‘16년 24개국(100명)

1년간 다문화캠프, 태권도, K-패션, 한류 관광 등 다양한 문화교류 프로그램 진행

- ‘유키스’출신 연기자 알렉산더,‘한국생활 적응담’강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이사장 곽영진)은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 ‘외국인 유학생 한국문화탐방단 <아우르기 2기>* 발대식’을 지난 4월 23일(토), 서울 영등포에 위치한 ‘하이 서울 유스호스텔’에서 개최했다.
 * 아우르기(OUTLOOKIE) : 주한 외국인 유학생과 한국 대학생과의 쌍방향 문화교류 프로그램

 

▲ 한자리에 모인 아우르기 2기 단원들


 이번 발대식에서는 올해 선발된 단원들의 팀워크 향상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으며, 아이돌 그룹 유키스(U-Kiss) 출신으로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에 재학 중인 ‘알렉산더’가 ‘한국 생활 적응기’와 ‘유학생활의 노하우’등을 주제로 단원들의 공감과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아우르기>는 국내외 학생들 간 쌍방향 교류를 지원하는 문화 프로그램으로, 외국 유학생들의 문화적응 스트레스 완화 및 유학생활 만족도 제고, 또한 한국에 대한 친한(親韓) 감정과 우호적 구전(口傳) 확산을 위해 지난해부터 시작되었다. 특히 전년에 비해 국가와 단원수를 대폭 늘려 외국인 유학생의 참여기회를 확대 제공하였다(‘15년 10개국 71명 → ’16년 24개국 100명).


 루마니아 출신의 유학생 부투레 알렉산드라 엘라나(이화여대 석사과정)는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만큼, 첫 만남을 많이 기다렸다. 단원들과 만나보니 기대했던 것 보다 즐거웠고, 세계 많은 국가에서 온 유학생들을 통해 문화 다양성을 확인 할 수 있는 기회가 되어 의미 있었다.”라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라오스에서 온 시티폰 시툼파랏(서울대 4학년, 남) 단원은 “한국 문화를 더 깊이 알고 싶어 하는 같은 목적을 가진 외국인 유학생 100명과 친구가 된 것이 정말 기쁘다. 앞으로 1년 동안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2016년 외국인 유학생 한국문화탐방단 <아우르기 2기>의 경우, 외국인 유학생 87명과 한국인 대학생 13명이 10명씩 10개 조로 구성된다. 4월 발대식을 시작으로 5월 다문화 캠프, 6월 태권도탐방, 7월 국내 한류 관광체험, 9월 K-패션, 10월 글로벌 프렌즈쉽 페스티벌(Global Friendship Festival) 등  다양한 체험·교류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며, 11월 해단식을 끝으로 아우르기 2기 활동이 마무리된다.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 곽영진 이사장은 “중국과 일본 뿐만 아닌 다른 아시아 국가와 유럽, 미주 지역 등의 유학생 수가 꾸준히 증가함에 따라 해외 유학생을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며, 이를 뒷받침하는 교류 프로그램은 필수적”이며, “이번 사업을 통해 서로 다른 외국인 유학생들이 한국문화에 대한 높은 이해를 갖고 한국 사회 구성원과의 교류를 통해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라고 밝혔다.


*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 한류기반구축팀 윤덕호 팀장(☎ 010-7401-5607)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